벗꽃

전 부터 벗꽃핀 야경을 찍고 싶었는데 그게 쉽지 않았다. 둘러보면 보고싶은거와 하고 싶은게 많은 데 작정을 하고 실행을 해야하는게 서글퍼진다.

늘 살아가는 일상이 단조롭고 지루하다고 느꼈는데, 조금만 여유를 가지면 주위에 이렇게 좋은 곳도 많고 아름다운 풍경도 많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Small Talk'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당황스러운 컴퓨터 수리기  (0) 2010.06.01
새 등산화 구입  (0) 2010.05.06
벗꽃  (0) 2010.04.23
산책길에 찍은 사진들  (0) 2010.04.19
렌즈로 보는 세상  (0) 2010.04.01
파낙소닉 DMC-ZS3 야간촬영  (0) 2010.03.23

댓글을 달아 주세요

write a comment


Total : 1,015,665 Today : 94 Yesterday : 3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