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화 한약우 찹 스테이크

연말이라 회식이 잦은 집사람이 미안했는지 봉화 한약우를 사 놨다. 무려 1+ 부챗살... 구워 먹든 지져 먹든 니가 알아서 해 먹으라는 거지? 구워 먹으려면 여러 가지 준비해야 할 게 많고 나중에 설거지도 만만치 않으니 간단하게 찹 스테이크를 해 먹어야겠다.



소금으로 밑간하고 후추와 월계수 잎, 로즈마리를 솔솔 뿌려 잠시 숙성...



덩어리 고기는 공기와 접촉하면 색이 변하고 맛이 떨어지기 때문에 랩을 씌워 공기를 차단 하는 게 좋다.



브로콜리, 양파, 파프리카, 당근 준비...



소스는 와인이 없어 머루 엑기스에 케첩, 굴 소스, 후추, 다진 마늘을 넣고 살짝 졸였다.



팬을 뜨겁게 달군 후 버터를 녹이고 마늘을 볶아 향을 배게 한다.



당근, 양파를 먼저 넣고 살짝 볶는다.



브로콜리, 파프리카 투하... 



볶은 야채를 덜어내고 뜨겁게 달군 팬에 강한 불로 고기를 굽는다. 고기가 두껍지 않아 한 면을 약 1분 정도 구웠다.



고기가 익었으면 먹기 좋은 크기로 자른다.



볶아 놓은 야채와 소스를 넣고 살짝 끓인다.



이제 먹어 BoA요~~~



빛깔도 좋고 먹음직스럽다.



스테이크에 구운 감자 없으면 앙코 없는 찐빵...



맛있는 향이 솔솔~~~



야채는 아삭아삭하게 볶아야 하고 소스의 색은 탁하지 않아야 한다. 



맛은 대박...



감자도 부드럽게 잘 익었다.



새벽까지 술통에 빠져 허우적거렸는데 또 술 생각나네... 쩝~~~



'Cooking' 카테고리의 다른 글

비와 배추 전 이야기  (6) 2015.12.10
봉화 한약우 찹 스테이크  (8) 2015.12.09
닭가슴살 카레 볶음밥  (8) 2015.12.05
계란말이 김밥  (8) 2015.12.05
겁나 쉽고 빠른 뚝배기 김치 볶음밥  (8) 2015.11.27
오이 초밥, 감자·고구마 튀김  (8) 2015.11.14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부채도사 2015.12.09 22:47 신고

    이 밤중에 이러시면 곤난하죠 ㅠㅠ

  2. xoqordl 2015.12.10 11:27 신고

    봉화 한약우가 유명해서 지나가다가 한번 먹어봤는데 별로 던데요.
    그날만 그랬는지 고기에 냄새가 너무 심하게 났어요.

  3. 엔젤 2015.12.10 16:18 신고

    소스가 독특합니다. 그러나 맛있어 보이네요. ㅎ

  4. 밴드3 2015.12.11 14:21 신고

    ㅠㅠ 고기는 항상 옳은데 찹스테이크는 진리죠 ㅠ

write a comment


Total : 1,015,132 Today : 47 Yesterday : 1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