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향기 가득한 수도리 무섬마을

늦은 토요일 오후 멀리서 온 동생들과 아버지를 모시고 바람 쐴겸 수도리 무섬마을을 찾았다. 무섬마을은 집사람과 여러번 왔었고 혼자 자전거를 타고 몇 번 와 봤지만 올 때마다 새롭고 표정이 다양하다.


이전 방문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write a comment


Total : 1,034,982 Today : 81 Yesterday : 318